Exhibition
 Now Exhibition
현재전시
  비스듬한 경계 (oblique boundary)
작품설명

Ⅰ. 전시개요
    ▪ 전 시 명 : 비스듬한 경계 (Oblique boundary)
    ▪ 기    간 : 2020년 05월 01일 금요일 ~ 2020년 06월 14일 일요일
    ▪ 장    소 : 쉐마미술관
    ▪ 작품유형 : 평면, 설치, 영상
    ▪ 참여작가 :  강주형, 김윤호, 나수민, 이승훈, 홍가람 (5명)
    ▪ 운    영 : 쉐마미술관
    ▪ 후    원 :  충청북도, 충북문화재단



Ⅱ. 전시내용


 ‘비스듬한 경계’   (글/ 한영애)                                                                                                           
                                         
 ‘비스듬한 경계’는 ‘오늘날의 회화는 그야말로 다원적이다’라는 생각에서 출발한다. 지금의 예술은 매체 활용에 있어 경계 없이 무한 확장하듯 멀티플 한 양상으로 나아가고 있다. 하지만 변하지 않은 것이 있다. 그것은 모더니즘을 거처 포스트모더니즘의 급변하는 세상 속, 현대미술의 개념이 무한 확장한 이 시대에도 중심이 되고 있는 것은 회화라는 것이다.

 ‘비스듬한 경계’는 전통 매체인 회화 작업을 하면서 회화의 경계를 넘나드는 작가들과 초평면의 화면 위에서 애니메이션 기법들로 회화적 시각의 경계를 넘나들고 있는 다섯 명의 작가들이 참여한다. 강주형, 김윤호, 나수민, 이승훈, 홍가람, 다섯 명의 작가들은 작품을 통하여 지금의 현대미술의 회화에 대하여 다시금 생각해보고자 한다. 참여 작가들은 우리 사회의 문제가 되고 있는 지금의 사회적 이야기, 그 사회에서 부딪치는 개인사적 문제들과 시대의 문화적 코드로서 만화들을 새로운 소재로 삼아 각자의 시각적 방법으로 재탄생된다. 이러한 시도는 현대미술에서 우리의 사고방식의 체계와 대상을 바라보는 시각에 많은 변화를 일으키고 있음을 확인하며 지역의 관람객들에게 확장된 시각예술의 감상의 기회를 만들며 공유하고자 한다.

    이미지갤러리       전시       행사일정       HOME       TOP

::Schema Art Museum:: 363-931 충북 청원군 내수읍 원통리 301번지   TEL:043-221-3269 FAX:043-217-3269 M.P:010-5459-3269 E-mail : kj32692001@yahoo.co.kr